이경희 회원 2년전 장로 장립

 윤호기

 2008-09-25 오후 7:10:00  1634

 

 

아니 그럴 수가 있어요?
어쩜 그렇게 소리 소문도 없이 장로 장립을 하는지...
그것도 2년이나 지났는데
내가 알았기에 망정이지 그렇지 않았으면 영원히 모르고 지날 뻔 했잖아요?

출석하는 상도중앙교회에서 2006년 7월 그 교회 최초의 여성장로중 하나로
장립하여 남편 강병남 장로와 같이 시무하고 있는 것을
우연히 그 교회 50년사를 접했다가 발견하고는 깜짝 놀랐던 거지요.

난 그런 줄도 모르고 작년인가
그 교회 사람이 예함선교회 봉사하다 그만둔 적이 있는데
알아볼게 있어 전화했다가
나이로 봐서 권사는 됐겠다싶어 '집사예요, 권사예요?' 물어봤더니
권사라길래 그런가보다 했는데
내가 어리석은 질문을 한게 됐네요.

우리교회에서 여성장로는 대개 남편이 장로은퇴한 경우에 선출되기에
설마 그 나이에 장로가 되었으리라곤 생각도 못했던 거죠.
사실은 남자나 여자나 50대 장로가 많아야 교회가 발전할 거라고 생각합니다.

아무튼 뒤늦게나마 장로 장립 축하합니다!

 

 
 
       
 

김영길

2008-09-29 (15:34)

 

음, 저도 축하드립니다. 제가 지금 출석하고 있는 교회(대전제일)는 아직 여성장로는 없었네요. 반면 여성 목사(부목사)는 2번째 지만요.
음, 윤형, 대단합니다! 자료들을 수집하며 타 교회 교회사까지 읽는다는 것. 아래 토막상식을 읽으며 새문안 역사를 기반으로 '한국 교회음악 100년사'를 정리해 보심이 어떨까 생각했어요.
 

윤호기

2008-09-29 (22:43)

 

영원한 김티쳐, 댓글 감사합니다. 그렇지 않아도 1차목표는 새문안교회 챤양대 100년사를 쓰는 거입니다. 6년전에 새문안에 사료관이 생겼는데 나도 오래된 교인축에 속하는지라 실무위원으로 봉사하게 되어 자연스레 옛날 문서들을 접할 기회가 생겼답니다. 그래서 이만한 공부를 하게 된 거죠. 새문안찬양대는 교회내문서에는 조직년도가 나타나질 않는데 배재80년사에 따르면 김인식이 1910년에 조직했다고 했습니다. 이를 그대로 받아들인다면 2년후가 찬양대조직 100년이 되는 셈이지요. 찬양대 100년사도 만들고 기념전시회 기념연주회 등이 있을 법한데 이를 아직 공식적으로 인정하지 않고 있어서 분위기가 무르익지 않네요.
 

김영길

2008-09-30 (11:38)

 

그렇네요! 한국교회음악100년사는 후반기 정리가 쉽지않겠군요. '새문안 찬양대 100년사'를 우선 정리해 출간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새문안은 모든 면에서 역사를 정리할 책임이 있다고 생각됩니다. 현재 그리고 앞으로 교회음악 연구에 공헌이 될 것이 분명합니다. 공헌이란 이유 보다는 책임과 의무가 새문안에 있지않을까요!?!
 

윤호기

2008-09-30 (18:15)

 

그동안 새로운 걸 알게 되는 재미로 해왔는데 책임과 의무라고 하시니까
꼭 완수해야할 이유가 생겼네요.
그런데 내가 새로 밝혀낸 것을 짤막하게 논문형식으로 써서 어디 전문잡지에
기고해서 검증을 받고 또 찬양대 100년사 쓸 때 인용도 하고 싶은데 말이죠.
좋은 아이디어가 없을까요?

우리 교회 내에서는 내가 새로운 내용을 공개해도 새문안100년사와 내용이 다르면
이를 뒤집기가 쉽지 않습니다. 이미 출판되어서 여러 곳에 인용된 책이고
저자가 근세사를 전공한 역사학자이기 때문이죠. 나는 그저 아마추어에 불과하구요.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 다른 사람과 공동 연구라는 형식을 취해서
전문 잡지에 낼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김티쳐 랑 같이 하든지^^)

그러나 새문안100년사를 윤경로 장로가 쓰실 때 내가 좀 도와 드린 일도 있지만
음악 쪽은 잘 모르시더라구요. 심지어는 자료를 줄 테니 찬양대쪽은 나 더러
써 보라고 한 걸 난색을 표했던 기억이 있어요.
그때는 지금처럼 근대양악사를 공부를 한 것도 아니라서 아는 것도 없었고요.
지금 같으면 시간이 걸려 그렇지 쓰려면 쓸 수는 있었겠지만요.

우선 찬양대 조직연도 관련해서 어디 좀 내고 싶은데 좋은 방법이 없을까요?
 

김영길

2008-10-01 (1:8)

 

일단 윤형 얘기대로 참고 문헌 및 인용 자료등의 출처와 함께 '한국 근대 역사', '한국 근대 교회사'등에 따른 적절한 시기구분으로 새문안교회 찬양대 역사를 논문(형식)을 작성하시면 그것을 등분하여 연재할 수 있는 적절한 음악지(정기간행)가 있는지 찾아봅시다.(요즈음 일이 좀 있으니 이번 주 지나서 한번 전화통화해요.)
 

김영길

2008-10-08 (19:23)

 

윤형, 전화번호가 없네요! ㅠㅠ.
메일한번 주세요~
 

윤호기

2008-10-08 (19:50)

 

그젠가 메일 보냈는데 되돌아 왔어요. 아마 학교에서 낯선 메일 주소는 무조건 스팸메일로 간주하나봐요. 전화번호 019-367-6616
 
     

 

152 3 8
112 2013년 7월 20일(토)로 또 한번 연기를 했네요....     윤호기(대) 2013-06-12 1009 56
111 홈커밍행사! [1]    윤호기 2013-03-28 773 45
110 아 드디어 [2]    윤호기 2005-11-10 1559 94
109 그런데 볼 내용이...     윤호기 2005-11-10 1529 94
108 우스갯소리로 이젠 고아가 되었다데요. [2]    윤호기 2006-12-12 1306 74
107 혜승이 나와라, 뚝딱! [1]    윤호기 2006-12-22 1319 72
106 모입니다. [2]    윤호기 2006-09-23 1316 78
105 새문안 LA 번개(?) [4]    윤호기 2006-01-18 1915 106
104 최근 소식 2제 [1]    윤호기 2006-07-25 1366 78
103 내말이 씨가 되어     윤호기 2009-07-22 1329 72
102 음악회 다녀왔어요.     윤호기 2008-11-04 1640 103
101 신현숙이 새문안에 나타난 사연 [2]    윤호기 2008-06-16 1325 79
100 김영수네 합창단     윤호기 2008-06-27 1365 80
이경희 회원 2년전 장로 장립 [7]    윤호기 2008-09-25 1635 103
98 예본의 최장수 지휘자 서수준 장로님을 추모하며..... [2]    윤호기 2008-10-01 1699 90
97 잠시 쉬어 가자-봉선화 [11]    윤호기 2008-10-01 1655 78
96 새문안찬양대 토막상식-4(김영환) [2]    윤호기 2008-10-13 2159 110
95 노희정씨가 책 냈어요! [2]    윤호기 2008-03-19 1213 75
94 불효로 거둔 이웃 사랑(퍼온글) [2]    윤호기 2007-12-04 1168 69
93 새문안 찬양대 토막상식-1(김인식) [5]    윤호기 2008-07-30 1653 84
      
[1][2] 3 [4][5][6][7][8]